Home > 기도정보 > 주간기도정보 
[북한] DATE : 2018-03-13 11:25:14
“주는 폭양을 피하는 그늘이 되셨사오니”
128만 북한군 “상습 구타와 체계적인 고문에 시달린다”
만 17세에 입대해 10년간 의무 복무중 강도 높은 훈련과 구타, 강압적인 명령에 노출
  
  

북한 군인이 상급자에 의해 상습적인 폭언과 구타에 시달릴 뿐만 아니라 체계적인 고문에 시달리고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사)북한인권정보센터(NKDB, 이사장 이재춘) 북한군 인권감시기구는 지난달 28일 ‘군복 입은 수감자-북한군 인권 실태 보고서’ 발간 기념 기자간담회를 열어 북한군의 인권 실태에 대한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고 북한 전문 언론 NK데일리가 최근 보도했다.

이재춘 NKDB 이사장은 “128만여 명의 북한 군인들이 상관에 의한 욕설, 구타에 시달릴 뿐만 아니라 국가의 대규모 공사에 동원되고 가혹한 훈련으로 사망에 이르기도 한다.”며 “북한 군대는 사실상 거대한 감옥이며 군인들은 수감자와 같은 처지에 놓여있다.”고 언급했다.

실제로 북한군 병사들은 만 17세에 입대해 10년간 의무 복무하면서 강도 높은 훈련과 구타, 기합, 강압적인 명령에 노출된다. 조사 대상자 70명 가운데 94.3%가 군대에서 언어폭력을 경험했으며 이중 82.1%가 ‘군복무 중 언어폭력을 매일 경험했다.’고 진술했다.

조사 대상자의 75.7%는 ‘군대 내에서 구타를 당한 적이 있다’고 밝혔고, 47.1%는 ‘추위에 강제로 노출되거나 잠을 자지 못하게 하고, 신체적으로 학대하는 등 고문을 경험했다.’고 응답했다. 그뿐만 아니라 응답자의 41.4%가 군복무기간 공개처형을 목격했고, 21.4%는 공개처형이 이루어진 사실을 들은 적이 있다고 답했다.

북한 정권이 주민들을 통제하기 위해 공개처형을 하고 있듯이 병력에 대한 통제를 위해 전략적으로 공개처형을 시행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또한, 이미 사망한 병사의 시신을 가져와 병사들이 모인 자리에서 다시 한번 총으로 쐈다는 증언도 나왔다.

대부분 공개 처형된 군인들은 계급이 낮고 나이가 어린데, 이는 상관의 명령대로 실행했다가 범죄 행위에 해당해 처벌받은 경우가 많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북한 군대 내의 강압적인 위계질서와 폐쇄적인 특성상 명령에 따랐을 뿐이거나 상관이 잘못을 뒤집어써도 고발하거나 구제할 방법이 없는 것이다.

또 군 복무 중 건설 현장에 파견돼 고강도의 노동을 견디지 못해 사망에 이르는 군인들도 적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응답자의 41.4%는 군대 내 작업 과정에서 사망을 본 적이 있다고 응답했고 21.4%는 들은 적이 있다고 답했다.

북한인권정보센터는 이번 보고서 발간을 계기로 북한군 인권 침해를 구조적으로 파악하여 한국과 국제사회에 북한군 인권 실태를 알리고, 실효성 있는 해결 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출처: NK데일리, 복음기도신문=기도24.365 종합).

주는 포학자의 기세가 성벽을 치는 폭풍과 같을 때에 빈궁한 자의 요새이시며 환난 당한 가난한 자의 요새이시며 폭풍 중의 피난처시며 폭양을 피하는 그늘이 되셨사오니(이사야 25:4)

내 백성아 들을지어다 내가 말하리라 이스라엘아 내가 네게 증언하리라 나는 하나님 곧 네 하나님이로다 환난 날에 나를 부르라 내가 너를 건지리니 네가 나를 영화롭게 하리로다(시편 50:7,15)


하나님, 북한 정권 유지를 위해 주민들뿐 아니라 북한군들을 잔혹한 구타와 고문, 강도 높은 노동에 시달리게 하는 북한의 포학함을 살펴주십시오. 매일 상습적인 폭언과 신체적 학대에 시달리면서도 맹목적인 복종 아니면 죽음밖에는 다른 살길을 찾지 못해 고통 받는 북한군들을 긍휼히 여겨 주시기를 기도합니다. 북한군들이 폭풍 중의 피난처 되시며 폭양을 피하는 그늘이 되시는 주님을 만날 수 있도록 십자가 사랑으로 인도하소서. 하나님을 영화롭게 하는 그리스도의 군사로 회복하여 주시기를 구합니다. 이때 한국과 열방의 교회가 북한의 비참한 현실을 기억하여 기도하게 하시고 실제적인 필요와 지원이 전달되도록 돕는 손길을 보내 주시옵소서. 북한 교회와 성도들이 환난 중에도 살아계신 하나님을 향한 믿음과 그날을 향한 소망을 더욱 붙들게 하시옵소서. 지금도 북한 가운데 구원을 이루고 계시는 주님을 신뢰합니다.

 

기도정보제공 : 기도24365 (본부)
prayer@prayer24365.org 
       인쇄하기    이메일보내기       
 21960. 한국교회, 좌·우 프레임 벗고 "피스 메이커" 돼야
 21958. 초·중·고생 114명 ‘자살’ 극단적 선택…2년 연속 증가
 
베네수엘라인 100만여명 생활고 피해 콜롬비아로 이주
미국 독신 남성 "대리모 통해 아빠 되기" 증가세
시리아, 올해 92만명 살던곳 떠나…최대 규모
[2018 무슬림을 위한 30일 기도] Day 30
[2018 무슬림을 위한 30일 기도] Day 29
[2018 무슬림을 위한 30일 기도] Day 28
김영훈 박사 “판문점 선언은 헌법에 위배된다”
국제인권단체 “미북회담 앞두고 북 인권상황 개선 없어”
"무서운 아이들"…고교생 성폭행범 몰아 돈 뜯은 일당 검거
[2017 다시복음앞에]를 위한 중보기도편지
한국을 위한 15일 말씀 기도
그 날에 임할 진노를 쌓느니라-동성애
[디아스포라] 마지막 과업과 선교완성
[돌파와개척] 복음기도동맹선언문
[복음의영광] 복음과 기도로 선교완성은 이루어진다...